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웰빙]광명시, 동물교감 심리치유 프로그램 시행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동물 교감 심리 치유 프로그램인 ‘광명형 테라피독’을 8월 3일부터 시행한다. 광명형 테라피독(Therapy Dog, 치료견) 사업은 독거노인 등의 취약계층에게 정서적 돌봄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민선 8기 공약사업 중 하나이다.

치료견을 매개로 하는 치료는 치료견과의 상호 작용을 통해 심리적 안정감뿐 아니라 우울증 개선, 스트레스 완화, 자신감 회복, 사회성 증진, 치매 예방 등 효과가 입증된 대체요법이다.

테라피독 프로그램은 치료견과 친밀감 형성을 시작으로 마사지 등 신체 접촉 활동, 간식 만들기, 돌보기, 놀이 활동 등 동물과 교감하며 신체적 정서적 안정을 높이고 생명 존중을 함양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예를 들어, 치료견을 마사지하거나 심장 소리를 들으며 심신을 안정시키고, 치료견에게 줄 장난감을 만들고 함께 놀며 집중력과 성취감을 쌓고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식이다.아울러  참여자 간 교류를 통해 사회관계망을 형성하고 고독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사업 대상은 독거노인, 장애인, 한부모 가정, 1인 가구 등이며 5명씩 1개 팀, 총 20개 팀 100명을 선정해 오는 12월까지 광명시 반려동물복합문화센터 ‘반함’ 등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매주 1시간짜리 프로그램을 총 10회에 걸쳐 진행하며, 구성된 팀의 사정에 맞춰 1일 2시간씩 5회 진행하거나 노인, 장애인, 아동 등 사업대상자 관련 기관에서 단체 신청 시 찾아가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더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융통성 있게 시행할 방침이다. 

참여자는 9월 29일까지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1인 가구와 독거노인을 우선 선정한다.

참여문의 : 동 행정복지센터, 광명시 도시농업과 동물복지팀(02-2680-6446)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