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광명시, 오는 10월 21일 '2023 페스티벌 광명' 개최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오는 10월 21일부터 22일까지 2일간 광명시민체육관 일대에서 ‘2023 페스티벌 광명’을 개최한다.

페스티벌 광명은 지난해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열자는 의미로 ‘문화백신 시민축제’로 기획돼 철산로 8차선 구간 도로를 차 없는 열린 공간으로 꾸미고 다양한 거리 공연과 시민 참여 프로그램으로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올해 페스티벌 광명은 ‘빛(BEAT) 나는 광명’을 슬로건으로 내세워 광명시민들이 음악을 통해 일상에서 평화를 즐기는 축제로 기획됐다.

이번 축제는 공식행사와 각종 공연이 펼쳐지는 시민체육관 잔디광장 메인무대와 오픈아트홀로 구성된 ‘신나는 광명존’과 가을에 어울리는 캠프닉과 힐링 테라피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힘 나는 광명존’, 시민노래방, 광명 흥한 춤, 플리마켓 등이 마련된 ‘흥 나는 광명존’, 다양한 광명의 먹을거리와 포토존, 쉼터 등으로 구성된 ‘맛 나는 광명존’이 준비돼 있다.

이번 축제에는 국내 유명 음악 페스티벌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는 실력파 아티스트들과 관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예술단체들이 무대에 오른다.

첫날인 21일 토요일에는 오후 3시 30분 감성 래퍼 MJ써니사이드의 공연을 시작으로 맑고 깨끗한 음색으로 세대를 아우르는 사랑을 받고있는 경서, 실력파 인디 싱어송라이터 시와, 탄탄한 라이브가 돋보이는 김필, 몽환적이고 매력 넘치는 음색의 헤이즈가 도심 속 녹지에서 일상의 평화를 만끽할 수 있는 감성적인 음악을 선사한다.

22일 일요일에는 역동적인 밴드들이 무대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3인조 혼성 팝 밴드 아디오스 오디오를 시작으로, 솔루션스, 딕펑스, 아도이가 밴드 음악의 정수를 선보일 예정이며 국민 록밴드 부활이 대미를 장식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코로나를 극복하고 다시 찾은 일상에서 특별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완성도 있는 무대를 준비하겠다”며 “앞으로 페스티벌 광명이 지속가능한 광명시의 대표 축제로 성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