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과천시
[경제]과천시, 지역화폐 50억원 25일 판매시작
사진=과천시청

과천시(시장 김종천)가 오는 25일부터 50억원 규모로 발행한 지역화폐 과천토리를 판매한다. 과천토리는 관내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유통·사용할 수 있다.

김종천 시장은 지역화폐 발행과 관련해 "지역에서 생산된 경제적 가치가 지역 내에서 순환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를 돕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지역화폐를 발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발행되는 과천토리는 종이형과 카드형이다. 종이 화폐는 5천원권 5만장이 우선 발행된다. 1만원권은 5월 중 발행된다. 과천시는 첫 발행을 기념해 25일부터 내달 31일까지 지역화폐를 액면가보다 10% 할인한 가격으로 판매하며, 평상시에는 6%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한다. 액면가와 할인 판매된 차액은 국비와 시비로 보전한다. 아울러, 시에서는 부정유통을 방지하기 위해 1인당 월 구매액을 40만원으로 제한키로 했다.

과천 지역화폐는 관내 9개의 농협은행 지점에서 신분증을 지참하여 구입할 수 있다. 특히, 카드형은 스마트폰 어플 '경기지역화폐'를 통해서도 발급 신청과 충전이 가능하다.

4월 19일 기준, 과천시 지역화폐 가맹점은 음식점, 병원, 약국, 카페, 소매점, 학원, 미용실, 부동산 등의 지역 상점과 별양동에 있는 굴다리 시장 상점 등 8백여 개에 달한다. 가맹점은 과천시 홈페이지와 각 상점에 부착된 지역화폐 가맹점 스티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과천시는 지역화폐 발행으로 지역 내 소비가 촉진됨으로써, 지역 경제 기반이 선순환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