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복지
[복지]광명시, 2020년 노인돌봄서비스 통합 시행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노인돌봄기본서비스, 노인돌봄종합서비스, 단기가사서비스를 통합해 2020년부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여러 가지 서비스가 필요한 대상자라도 하나의 서비스만 이용 가능했지만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어르신들의 개인별 욕구와 특성에 따라 안부확인, 가사지원, 생활교육, 사회참여 등 다양한 서비스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만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기초연금 수급자 중 독거노인, 조손가정, 고령부부 등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이라면 신청가능하다.

기존 노인돌봄대상자 1,200여명은 별도의 신청 없이 맞춤돌봄서비스로 이관 되며, 신규 신청은 2020년 3월부터 거주지 행정복지센터에서 할 수 있다.

광명시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2개 권역(광명·철산권역, 소하·하안권역)으로 나누어 광명시립하안노인종합복지관과 광명시립소하노인종합복지관을 수행기관으로 선정했다.

광명시 관계자는 "그동안 노인돌봄서비스의 복잡한 선정기준 때문에 돌봄 소외계층이 존재했으며, 일괄적인 서비스 제공으로 대상자 욕구가 충족되지 못해 아쉬웠는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시행으로 어르신의 사회·신체적 건강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관련 자세한 사항은 광명시청 노인복지과 노인복지팀으로 하면 된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