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환경]광명시, 자동차 운행거리 줄이면 인센티브 지급
사진=광명시청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관내 등록 차량을 대상으로 '자동차 탄소포인트제'를 본격 시행하고 참여자를 선착순 모집한다.

자동차 탄소포인트제는 생활 속 온실가스 감축 활성화를 위해 가정과 상가 등 건물을 대상으로 하던 탄소포인트제를 자동차 분야로 확대하여 시행하는 제도로 지급기준은 주행거리이며, 감축률과 감축량으로 실적을 평가한다. 실적은 최대 10만포인트까지 인정하며 10만포인트는 10만원으로 환산해 연 1회 모바일상품권을 지급한다.

광명시는 올해 23대를 선착순으로 모집해 운영할 예정이며, 가입대상은 광명시내 등록 차량 중 12인승 이하 비사업용 승용·승합 차량이다. 친환경 차량(전기, 하이브리드 등)은 제외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자동차 탄소포인트제 누리집에서 회원가입 후 자동차 번호판 사진, 누적 주행거리 계기판 사진, 자동차 등록증 사본을 제출해 신청하면 된다.

광명시 관계자는 "기존 가정·상가 등 건물을 대상으로 시행하던 탄소포인트제로 약 6,100톤의 이산화탄소를 감축한데 이어 자동차 분야까지 확대해 온실가스 감축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온실가스도 감축하고 인센티브도 받을 수 있는 자동차 탄소포인트제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