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금천구
[사회]금천구, 금하로 급경사 구간에 도로열선 설치
사진=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겨울철 상습 결빙지역으로 눈이 오면 사고 위험이 높은 제설취약 지역인 금하로 경사 구간에 도로열선을 12월 중으로 설치한다고 밝혔다.

금하로 경사 구간은 기존에 자동염수살포장치를 운영하고 사전에 제설제를 뿌려 초동조치를 하고 있지만, 한파를 동반한 폭설 시에는 효과가 적었다. 이에 금천구는 폭설에 따른 교통정체와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추가경정예산 14억 2천만 원을 편성했고, 12월 중 금하로 시흥2동 주민센터부터 벽산아파트 5단지 입구까지 양방향 1차로 총 1.1km 구간에 열선 설치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도로열선은 도로 포장면 아래에 설치되며, 표면에 있는 센서를 통해 강설 시 자동으로 작동해 눈을 직접 녹이는 시스템이다. 폭설 시 염화칼슘 사용량을 줄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적은 인력으로 효율적인 대처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금천구는 이번 금하로 도입을 시작으로 열선 설치 효과에 따라 추가 설치를 검토할 예정이다.

한편 금천구는 제설대책으로 금하로 도로열선 설치 외에도 제설차량 1대와 제설살포기 3대를 신규 구매하였으며, 제설제 확보, 제설 전진기지 추가 확대, 비상연락망 정비 등을 추진하고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금하로 도로열선 설치를 계기로 다시 한번 제설 대응 체계를 꼼꼼히 점검해 폭설과 도로 결빙에 따른 구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겠다”라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