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광명시립합창단, '뮤지컬 위대한 쇼맨' 감동 선율 전해줘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립예술단 소속 광명시립합창단(이하 합창단)이 지난 13일 광명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제39회 정기연주회 ‘뮤지컬 위대한 쇼맨’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관계자가 밝혔다.

이번 광명시립합창단 정기연주회는 '어린이날 100주년 기념'이자 '가정의 달'을 맞이해 뮤지컬 '위대한 쇼맨'을 통해, 각자 자신만의 색깔을 지키며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습과 다양성에 대한 이야기를 아이들의 시선에서 바라보며 새롭게 만들었다고 합창단 관계자는 전했다.

이어 그는 "지금 여기가 꿈의 시작점이 되기를 바라며, 누구나 한번쯤은 꿈을 꿉니다. 그리고 어른이 되어가며 바쁜 현실 속에 사람들은 그 꿈을 천천히 잊기도 합니다. 하지만, 어떤 이들은 어릴적 꿈을 평생 가져가며, 그 꿈을 현실로 그려내기도 합니다. 그리고 이번 연주를 통해 평생 꿈을 그리던 한 사람의 이야기를 하고자 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영화로 상영된 바 있는 ‘위대한 쇼맨’을 광명시립합창단에서 무료 정기 연주회로 마련해, 오후 3시 1회 공연과 2회 오후 7시30분 공연이 모두 전석 매진되는 기염을 토하며 코로나19로 위축된 시민들에게 힐링과 감동을 선사했다.

'The Other Side'는 열정을 표출하며 상대방을 설득하는 곡으로 어떤 틀에 사로잡힌 것에서 탈피를 해보자는 자유로운 삶을 얘기해 관객들을 사로잡게 했다. 'Never Enough'는 솔로와 합창곡으로 편곡된 아름다운 선율로 감동을 선사하고 관객의 가슴을 훈훈하게 만들어 내며 행복을 느끼게 해줬다.

피날레 곡 'From Now On'은 주인공 '바넘'이 추구하는 이상을 되새기게 해주면서 무엇인가 잃어버렸던 것을 기억하게 해주고 가족의 소중함도 알 수 있게 해주는 곡으로 "남을 행복하게 해 주는 것이 진정한 예술이다"라는 자신의 신념을 확고하게 보여줬다.

한편, 올해로 22주년을 맞이하는 광명시립합창단은 시에서 주최하는 주요 행사, 정기공연, 초청공연 등 활발한 공연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3·1절 기념행사 및 기획공연 등에 초청돼 국립합창단과 협연하는 등 광명시의 위상을 높여가고 있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