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관내 건설 현장 관계자들과 간담회 열어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2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안전 문화 확산과 건설 품질 향상을 위해 관내 건설 현장 관계자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재개발․재건축 ▲광명시흥테크노벨리 ▲광명-서울 고속도로, 신안산선 사업을 비롯해 시와 민간에서 추진 중인 공사 등 26개 건설 현장 관계자와 관련 공무원 8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관내 전체 공사 현장 관계자들에게 경각심을 심어 주고, 시민과 현장 근로자의 안전을 위해 여름철 재난 및 재해 사고에 대한 예방 대책을 세울 수 있도록 당부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지난 집중 호우로 인한 피해 여부와 피해 발생 시 복구 상황 및 재발 방지 대책에 대해 중점 점검했다.

간담회에서는 건설 현장 관계자들이 관할 구역에 대한 ▲공사 진행 현황 ▲폭우·폭염에 대한 예방 대책 ▲인근 주거지 및 학교 안전관리 대책 ▲소음․비산먼지 등 민원 발생 및 조치 현황 등에 대해 설명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는 대규모 공사가 동시다발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만큼 공사 현장의 안전관리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앞으로 폭우와 태풍이 예상되는 만큼 구체적인 대책안을 수립해 관련 부서에 보고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