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일직동 광명종합터미널에 주민 편의시설 설치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2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광명역 역세권 지구 내 부족한 공공시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가철도공단, 광명역복합터미널(주)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일직동 광명종합터미널 내 약 1,500㎡ 규모의 업무 공간을 확보하고 인근 지역주민의 수요조사와 관련 부서 협의를 통해 주민 편의시설을 확충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광명시는 주민 편의시설 설치 등 관리주체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관련 시설물에 대한 행정적인 지원을 한다.

광명역복합터미널(주)은 이번 협약이행을 위한 공간을 광명시에 무상제공하며, 국가철도공단도 광명시의 시설물 설치와 사용공간 활용에 대한 무상제공에 동의하기로 했다. 시는 우선 일직동 인근 지역주민의 수요가 높은 야외 놀이터가 있는 어린이집을 약 687㎡ 규모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들의 편리하고 안전한 생활을 위해서는 주민 편의를 위한 공공시설이 확보되어야 한다”며, “앞으로 지역주민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주민들과 소통하고 국가철도공단, 광명역복합터미널(주)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명시는 앞으로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국가철도공단 및 광명역복합터미널(주)와의 협력관계를 공고히 하며 지역주민들을 위한 추가적인 사회공헌을 이어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김원곤 주택과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광명종합터미널에는 공익활동센터, 공유오피스, 보나카페, 옥상정원, 정원박람회 사무실, 무인민원 발급기 등을 계획하고 있다"며 "정원박람회 사무실은 1년간 사용하면서 다방면으로 활용방안을 찾을 것이고, 5년단위로 계약을 하는 것으로 했다"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