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생애주기별 맞춤 지원으로 저출생 대응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저출생 대응을 위해 출생부터 노후까지 생애주기별 맞춤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관련 7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2023년 하반기 저출생대응정책위원회 회의를 열고 저출생 대응 현황을 점검하고 2024년 관련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시는 이날 위원회에서 ▲돌봄서비스 강화 ▲임신‧출산‧양육 지원 확대 ▲시민참여 정책 추진 및 마을공동체 회복 ▲미래 세대 지원 강화 ▲다양한 가족 지원 정책과 노후 보장 등 5개 분야의 정책 추진 방향을 점검했다.

먼저 돌봄서비스 강화를 위해 다함께돌봄센터 추가 설치, 노후 보육시설 그린 리모델링, 아이돌보미 처우 개선, 육아종합지원센터 운영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임신‧출산‧양육 지원을 확대해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아빠 육아휴직 지원, 임신, 출산, 영유아 가정 건강관리 지원, 장애인 가정 출산축하금 지원, 임산부 및 영아 양육가정 이동서비스 지원을 추진한다.

아동, 청소년, 청년 등 미래 세대의 지원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청소년 건강관리사업, 어린이 청소년 교통비 지원 확대, 생애 경력 개발을 위한 진로 교육 등을 진행한다. 인구 변화에 따라 다문화, 1인 가구 등 다양한 가족을 지원하고 노인일자리 발굴, 여가 생활 지원 등을 통해 노후 보장에도 힘쓰기로 했다. 

생애주기별 맞춤형 정책 발굴을 위해 청년위원회, 노인위원회, 여성위원회, 일자리위원회 등을 통해 시민참여를 활성화하고, 이를 토대로 청년, 여성, 노인, 신중년 등 각 생애주기에 부합하는 정책 개발도 활발히 추진하기로 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