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웰빙스포츠
[스포츠]KLPGA 김지현 선수, 2024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수석
사진=KLPGA 제공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가 전라남도 무안에 위치한 무안 컨트리클럽(72/6,335야드), 동A(OUT), 동B(IN)에서 열린 ‘KLPGA 2024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본선’에서 김지현(32,대보건설, 사진) 선수가 수석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김지현 선수는 KLPGA투어에서 꾸준한 활약을 선보이며 정규투어 통산 5승을 거두고 있다. 특히 지난해 10년 연속 정규투어에서 활동한 선수가 가입할 수 있는 ‘K-10 클럽’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올해 2023시즌 상금순위 64위를 기록하며 아쉽게 시드권을 확보하지 못한 김지현은 ‘2013 KLPGA 정규투어 시드전 본선’에 이어 또다시 시드순위전 수석을 차지하며 2024시즌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김지현은 “투어 경험이 많다 보니 경기를 뛰기 전부터 긴장되기보단 자신감이 컸다”며 “평소 장점이라고 생각하는 샷이 가장 잘 됐다. 또 날씨가 좋지 않았는데, 바람이 부는 날씨를 좋아하는 편이라 편하게 플레이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시드순위전을 뛰기 전에 골프를 그만둘까도 생각했는데, 내년에 우승을 한 번 더 하고 그만두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심기일전해서 2024시즌에 다시 한번 우승컵을 들어 올려 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2023시즌 정규투어에 데뷔해 상금순위 93위에 그치며 시드권을 확보하지 못했던 이지현7(19,나이키)은 최종합계 14언더파 274타(67-69-68-70)의 성적으로 2위를 기록해 정규투어 재입성에 성공했다. 뒤이어 이지현7과 동타를 기록한 신다인(22)과 정지민2(27,DS이엘씨)가 각각 3위와 4위를 차지하며 정규투어에서 활약하게 됐다.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골프 대표팀으로 출전해 단체전 은메달을 획득한 유현조(18,삼천리)가 5위를 차지했고, 이준이(20)와 ‘제15대 KLPGA 홍보모델’로 활동하는 전우리(26)가 뒤를 이었다.

이어 2022시즌 정규투어에서 아쉬움을 남겼던 황예나(30,골프존)가 8위를 기록했고, 최종합계 10언더파 278타를 기록한 황유나(20)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골프 대표팀으로 뛰며 단체전 은메달을 차지한 임지유(18,CJ)가 각각 9위와 10위에 올라 2024시즌 정규투어를 준비한다.

이밖에 2022시즌 드림투어 상금왕에 올랐던 김서윤2(21,셀트리온)는 19위를 기록했고, 2023시즌 생애 첫 우승을 거둔 고지우(21,삼천리)의 동생인 고지원(19,삼천리)은 26위에 올리면서 다시 한번 자매 골퍼의 활약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어느 때보다 치열했던 시드순위전을 통해 2024시즌 정규투어 출전 기회를 따낸 선수들의 활약에 기대와 관심이 모아진다.

이정민 기자  com423@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