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시흥시
[사회]시흥시, 주소 정보 시설 안전신문고 상시 운영
사진=시흥시청 제공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훼손되거나 파손된 채 방치 중인 주소정보 시설물을 신고할 수 있는 ‘주소 정보 시설 안전신문고’를 상시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고 대상은 기존에 설치돼 있는 주소 정보 시설물 중 낙하가 우려되거나 변색 또는 표기가 잘못된 시설물이다. ▲도로명판 ▲기초번호판 ▲사물주소판 ▲국가지점번호판 등이 해당된다.

신고 방법은 경기부동산포털 내 ‘주소 정보 시설 안전신문고’ 메뉴를 통해 할 수 있으며, 훼손되거나 없어진 시설물의 현장 사진을 등록한 뒤 접수하면 처리결과를 문자로 안내받을 수 있다.

현재 시흥시 관내에는 도로명판, 기초번호판, 사물주소판, 국가지점번호판 등 총 3만8,421개의 주소 정보 시설이 설치돼 있다.

오을근 시흥시 토지정보과장은 “주소 정보 시설 안전신문고는 안전사고 예방과 도시 미관 개선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주변에서 훼손된 주소 정보 시설을 발견하면 즉시 신고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