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사회]광명시,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방안 마련
사진=광명시청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지역 건설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첫출발로 시․산․학 협력을 통한 본격적인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방안 마련에 나섰다.

시는 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광명시 지역건설산업활성화협의회 회의를 개최하고 ‘(가칭)광명시 스마트건설 시․산․학 추진 실무협의회 구성 및 운영’ 안건을 의결했다.

광명시 스마트건설 시․산․학 실무협의회는 지역건설산업체 수주율 향상, 건설기술 제휴 및 개발, 대외 협력 촉진 등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실질적이고 세부적인 사업 추진을 목적으로 운영된다.

특히 광명시 스마트건설 시․산․학 실무협의회는 향후 광명시 지역건설산업활성화협의회와 한양대 스마트환경ICC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저탄소, 친환경, 스마트건설 등 광명시 지역 건설산업의 미래를 만들어 나가는 데 있어 중심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광명시 지역건설산업활성화협의회 부위원장인 강형원 안전건설교통국장은 “올해 본격적인 지역건설산업활성화협의회 운영을 통해 실질적인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며 “지역 건설산업체 수주실적 향상은 물론 탄소중립 스마트 선도 도시 광명시의 이미지에 맞는 스마트 건설을 통해 탄소중립 실천의 역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 지역건설산업활성화협의회는 지난해 12월 1일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건설 관련 협회 및 전문가와 관련 부서장으로 구성됐으며 경쟁력 있는 지역건설산업체 지원 및 육성, 지역건설산업체의 수주율 향상, 지역건설산업체의 애로사항 수렴 및 해소 등의 기능을 담당한다.

미디어광명  webmaster@iculturenews.com

<저작권자 © 미디어광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미디어광명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